이제다시 공 한번 차 볼까~!

동작구, 실외 공공체육시설 6개소 운영 재개
백신 2차 접종 후 14일 경과한 자만 이용 가능

동작경제신문 승인 2021.10.08 12:07 | 최종 수정 2021.10.08 12:16 의견 0

동작구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해 임시 휴관했던 관내 실외 공공체육시설 6개소, 재운영에 들어갔다.

▲ 노량진 축구장에서 시민들이 공을차고 있다.


실외 공공체육시설 재개관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지난 1일 발표한 수도권 거리두리 조정안에 따른 것으로 백신접종 완료자만을 대상으로 경기 구성 최소 인원의 1.5배까지 허용한다는 방침이다.

재개관한 시설은 ▲노들나루공원(노량진로 247)에 위치한 축구장, 풋살장, 족구장, 자전거 연습장 ▲노량진 축구장·야구장(노들로 688)등 총 6개소다.

코로나19예방백신 2차 접종 후 14일이 경과한 자만 이용 가능하며 이용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이다.(노량진축구장은 오후 8시) 백신접종증명서는 ▲접종기관 ▲질병관리청 COOV앱 ▲정부24 등에서 발급이 가능하다.

또한, 구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손소독제와 체온측정기 등 방역물품을 비치했으며 기간제 근로자 등 관리 인력을 배치해 마스크착용, 음식물 섭취 금지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수시로 점검할 예정이다.

실외 공공체육시설 이용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사이트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.

기타 자세한 사항은 체육문화과(☏820-1262)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.

이순기 체육문화과장은 “공공체육시설 운영 재개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체육 활동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길 기대한다”라며 “빠른 일상회복을 위해 백신 접종에 적극 참여해 주길 당부드린다”라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동작경제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