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작구, 서울시 유일 “넷째주 토요 여권 발급 재개”

동작경제신문 승인 2021.11.23 14:23 의견 0

동작구가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그동안 잠정 휴무였던 매주 금요일 야간과 매월 넷째주 토요일의 ‘근무시간 외 여권발급 서비스’를 재개했다.

▲주민이 금요일 야간 시간에 여권을 발급하기 위해 서류를 작성 중이다.


이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라 여권 발급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근무시간 내 구청을 방문하기 어려운 직장인, 학생 등 민원인들의 편의를 위해 재개한 것이다.

평일 업무시간에 여권을 발급하기 어려운 주민들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까지나 넷째주 토요일오후 1시까지 구청 민원여권과를 방문하면 된다. 단, 법정공휴일 및 명절에는 문을 닫는다.

특히 넷째주 토요일 여권 발급 업무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유일해 평일에 시간을 내기 어려운 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매주 금요일 야간 민원실에서는 여권접수 및 교부, 주민등록등·초본을 비롯한 제증명 발급, 가족관계등록 등의 민원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. 단, 넷째주 토요일 운영 시에는 여권접수 및 교부 업무만 가능하다.

여권 발급 신청은 온라인 또는 방문으로 가능하며, 온라인 신청자는 수령 시 반드시 본인이 방문해야 한다.

여권 발급 절차 관련 자세한 내용은 ‘구청 누리집(https://www.dongjak.go.kr)-종합민원-여권’을 참고하거나 민원여권과(☎820-9278)로 문의하면 된다.

저작권자 ⓒ 동작경제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